전체메뉴펼쳐보기
인대손상
의료진 선택 가이드- 사진을 클릭하시면 약력을 보실 수 있습니다.




 

발목의 관절을 지지해 주는 인대가 외부 충격 등에 의해 늘어나거나 찢어지는 경우를 말합니다. 흔히 발목이 뻐었다고 말할 경우 많이 발생 합니다. 가벼운 인대 손상의 경우 응급조치만으로 저절로 회복이 이루어지지만 단순히 삐었다고 치료를 소홀이 하고 방치 할 경우 발목 관절염으로 진행되는 가장 큰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발목 손상은 한번 발생하면 같은 부위에 자주 반복적으로 손상이 나타나는 경우가 많아 처음 손상 시 재대로 된 치료와 회복이 필요합니다.






손상 부위에 따른 분류

 

1. 발목 바깥쪽 손상

- 발목인대 손상의 90%이상을 차지하며 내반손상이라고도 합니다. 균형을 잃어 발목이 안쪽으로 뒤틀리면서 발목의 바깥쪽 인대 부분에 손상이 가는 것을 말합니다. 체중의 힘이 꺾인 발목 부위로 힘이 가해져 손상이 심해지는 경우입니다. 바깥쪽 복사뼈 아래 부분이 심한 통증과 함께 멍이 들거나 부어 오릅니다.

내반손상의 경우 한번 발생 하면 자주 반복되는 경향이 있습니다.

 

2. 발목 안쪽 손상

- 보통 발목이 바깥쪽으로 꺾여 발목 안쪽 인대가 손상되는 경우를 말합니다. 발목 안쪽에 있는 인대는바깥쪽의 인대보다 두껍기 때문에 더 많은 힘을 견딜 수

있습니다. 하지만 손상이 발생하면 위험성이 더 크게 나타납니다.

 

3. 발목 위쪽 손상

- 흔히 발생하지는 않지만 바깥쪽으로 발목이 돌아가거나 발목이 너무 강하게 위로 올려 질 때 손상을 받게 되며 외력이 강할 수록 더욱 큰 손상이 발생합니다.

발목 위쪽 인대 손상의 경우는 다른 경우보다 치유가 어렵고 장기간의 회복기간이 필요합니다.

 

손상의 정도에 따른 분류

 

1. 1도 염좌

- 인대섬유가 늘어났거나 미세하게 찢어진 것으로 약간의 통증과 부족, 관절 경직이 나타납니다. 손상 후 혼자서 충분히 걸을 수 있는 정도를 나타냅니다.

 

2. 2도 염좌

- 인대섬유가 약간 찢어지고 분리된 상태를 말하며 강한 통증, 부종, 관절 경직이 생깁니다. 손상이 가해지는 순간 심각한 통증이 있으며 손상 후 손상된 발목으로 지탱 할 수 없어 절뚝거립니다.

 

3. 3도 염좌

- 인대가 완전히 끊어진 상태를 말하며 극심한 통증을 동반하고 부종도 심하고 수술적 재거이 불안정성 회복을 위해 필요합니다. 손상이 가해지는 순간 아주 심한 통증이 있으며 발목을 지탱 하는게 불가능하며 발목 전체적으로 붓기와 피멍이 있습니다.

 

처음 발목을 삐었을 때 발목 바깥쪽에 있는 인대들 가운데 일부가 파열되고 어느 정도 시간이 흐르면 파열된 부위에 흉터 조직이 그 사이를 매우면서 회복됩니다. 하지만 인대들은 부상 전보다 더 늘어난 상태로 발목을 지탱하는 근력과 안정성이 감소됩니다. 이러한 이유로 한번 발목 손상이 이루어지면 다시 재발하는

경우가 빈번하게 나타납니다.





 

(0)